공훈전자사료관

통합검색
독립유공자 명단보기
전체메뉴 열기

유공자정보

독립유공자 정보
관리번호 35855
성명
한자 金宗煥
이명 없음 성별
생년월일 사망년월일
본적
액자프레임

포상정보

공적조서 - 공적개요
운동계열 3.1운동 포상년도 2002 훈격 대통령표창

공훈록

수록정보: 독립유공자공훈록 15권(2003년 발간)

경기도 고양(高陽) 사람이다.

1919년 3월 27일 고양군 벽제면(碧蹄面) 관산리(官山里)에서 전개된 독립만세운동을 주도하였다.

고양군에서는 한지면(漢芝面)·용강면(龍江面)·벽제면(碧蹄面) 등 군내 각 면에서 만세운동이 일어났다. 이 가운데 벽제면 관산리에서 전개된 만세운동은 김종환을 비롯하여 김자근봉(金自斤奉)·정재점(鄭在点)·정의양(鄭宜陽)·정태용(鄭泰鎔)·최숙석(崔淑石)·한기원(韓起元) 등의 주도로 전개되었다.

이들은 1919년 3월 초순이래 전국 각지에서 만세운동이 전개되고 있음을 전해듣고, 그 취지에 찬동하여 벽제면 관산리에서 만세운동을 일으키기로 계획하였다. 그래서 김자근봉 외 4명은 마을 부근 산에서 봉기하면 여기에 호응하여 김종환은 마을 내에서 만세운동을 전개하기로 계획하였다.

3월 27일 김자근봉·정재점(鄭在点)·정의양(鄭宜陽)·정태용(鄭泰鎔) 등은 마을 주민 30여 명을 이끌고 가장곡(加長谷) 정상에서 봉화를 올리고 독립만세를 외쳤다. 이에 김종환은 여기에 호응하여 마을 내에서 주민을 규합하여 독립만세를 고창하였다.

이곳의 만세운동은 다음날까지 이어졌고, 독립을 요구하는 함성이 인근 마을까지 파급되자 일본 경찰은 시위 진압에 나섰다. 이때 김종환은 동지들과 함께 붙잡혔다.

이날 시위로 김종환은 1919년 6월 27일 경성복심법원에서 징역 4월을 받고 옥고를 치렀다.

정부는 고인의 공훈을 기리어 2002년에 대통령표창을 추서하였다.

<참고문헌>
  • 高陽郡誌(高陽郡誌編纂委員會, 1987) 271面
  • 判決文(京城地方法院, 1919. 4. 29)
  • 獨立運動史(國家報勳處) 第2卷 138面
  • 京畿道抗日獨立運動史(京畿道, 1995) 413面
  • 判決文(京城覆審法院, 1919. 6. 27)
인쇄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