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훈전자사료관

통합검색

독립유공자의
후손
을 찾습니다.

독립유공자 명단보기
전체메뉴

유공자정보

유공자정보
관리번호 8387
액자프레임
NO PHOTO
성명
한자 趙崗濟
이명 巴山高芳 성별
생년월일
사망년월일
본적
주소

공적정보

공적정보
운동계열 학생운동 수록정보 독립유공자공훈록 6권(1988년 발간)
포상년도 1990 훈격 애국장
공훈록

경남 함안(咸安) 사람이다.

대구사범학교 재학중인 1940년 11월 30일에 동교의 항일결사 문예부(文藝部)에 가입하여 활동하였다.

문예부는 민족문화존중과 항일의식의 고양을 목적한 결사로서, 부원의 비밀엄수 및 매주 토요일 작품감상·비판 등의 운동방침을 정하고 1940년 11월말부터 1941년 3월까지 약 9회의 모임을 가지며 독립의식을 길러갔다.

그후 그는 1941년 3월에 동교를 자퇴하고 고향인 함안에 내려가 사설강습소를 열고 농촌 청소년층을 대상으로 민족의식을 고취하였다고 한다.

그런데 1941년 7월에 대구사범학교 윤독회의 간행물인 〈반딧불〉이 일경의 손에 들어가게 됨에 따라 대구사범학교 비밀결사의 전모가 드러나게 되었다.

이로 인하여 그도 일경에 피체되었으며, 그후 2년여 동안 미결수의 상태로 혹독한 고문을 당하고 1943년 11월에 대전지방법원에서 징역 2년 6월형을 언도받고 옥고를 치렀다고 한다.

정부에서는 그의 공훈을 인정하여 1990년에 건국훈장 애국장(1977년 건국포장)을 추서하였다.

<참고문헌>
  • 예심종결결정(1943. 2. 8 대전지방법원)
  • 한국독립사(김승학) 하권 273면
  • 독립운동사(국가보훈처) 9권 776면
  • 독립운동사자료집(국가보훈처) 13권 801·805·811·814·826·828·829면
  • facebook
  • twitter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