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훈전자사료관

통합검색

독립유공자의
후손
을 찾습니다.

독립유공자 명단보기
전체메뉴

유공자정보

유공자정보
관리번호 1949
액자프레임
성명
한자 閔良基
이명 없음 성별
생년월일
사망년월일
본적
주소

공적정보

공적정보
운동계열 만주방면 수록정보 독립유공자공훈록 4권(1987년 발간)
포상년도 1962 훈격 독립장
공훈록

황해도 해주(海州) 사람이다.

1919년 3·1독립만세운동에 참가한 후 만주로 망명하였으며, 1920년 대한독립단에 가입하여 동지 이명서(李明瑞)·이근영(李根永)·박기수(朴基洙) 등과 함께 무장활동의 임무를 띠고 동년 6월 만주 관전현(寬甸縣)을 출발하여 황해도 지역에 파견되었다.

이들은 동년 8월경 주의환(朱義煥)·이지표(李芝杓)·원사현(元士賢)·박지영(朴枝英)·고두환(高斗煥) 등과 함께 송화군 구월산(松化郡九月山)에서 무장독립대를 결성하고 인근 전역에 독립단 기관을 조직하였다.

동년 8월 15일에는 김난섭(金蘭燮)·홍원택(洪元澤)·박능묵(朴能默)·박형진(朴炯鎭)·이현규(李鉉奎) 등 여러 동지와 함께 친일파인 은율(殷栗) 군수(郡守) 최병혁(崔丙赫)을 주살하는 한편, 주재소를 습격하여 일시 점령하고 주위의 전선을 끊어 사방 연락을 차단한 다음 일행은 구월산 남부면 개원리(南部面開元里)로 피신하였다.

그런데 9월 10일 불의에 일경에 포위를 당하게 되었다. 4, 5시간 동안 격전을 벌인 결과 적 20여명을 사살하고 중과부적으로 이명서 대장을 위시하여 박기수·주의환·원사현·이지표·이근영 등이 전사하고 그는 고두환·박지영 등과 함께 중상을 입고 체포되었다.

그리하여 1921년 11월 30일 평양복심법원에서 사형이 확정되어 1922년 2월 25일 "대한독립만세"를 외치고 사형 순국하였다.

정부에서는 고인의 공훈을 기리기 위하여 1962년에 건국훈장 독립장을 추서하였다.

<참고문헌>
  • 독립운동사자료집(국가보훈처) 10권 1226면
  • 한국독립운동사(문일민) 232·422·456면
  • 독립운동사(국가보훈처) 2권 340면
  • 독립운동사(국가보훈처) 5권 258면
  • 한국독립사(김승학) 하권 142면
  • 독립운동사(국가보훈처) 7권 304면
  • 독립운동사자료집(국가보훈처) 14권 541면
  • facebook
  • twitter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