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훈전자사료관

통합검색

독립유공자의
후손
을 찾습니다.

독립유공자 명단보기
전체메뉴

유공자정보

유공자정보
관리번호 8636
액자프레임
NO PHOTO
성명
한자 金鎭孝
이명 없음 성별
생년월일
사망년월일
본적
주소

공적정보

공적정보
운동계열 3.1운동 수록정보 독립유공자공훈록 3권(1987년 발간)
포상년도 1990 훈격 애족장
공훈록

경상북도 청도(淸道) 사람이다.

1919년 3월 18일 운문면(雲門面) 일대의 독립만세운동을 주동하였다. 이곳에서는 3월 1일 광무황제(光武皇帝)의 국장(國葬)을 참배하기 위하여 상경하였다가, 서울에서 일어난 독립만세시위를 목격하고, 귀향한 김상구(金相久)·김종태(金鍾台) 등에 의해 독립만세운동이 계획되었다.

그는 당시 사립 문명학교(文明學校) 교사로 있었는데, 지난 3월 15일 밤 손기현(孫琪鉉)·김재화(金在華) 등이 부락민들의 궐기를 촉구하는 격문을 만들어 붙인 일과 관련하여 김상구·김종태·손한조(孫漢祚)·김종식(金鍾軾)·강재식(姜在植)·홍용팔(洪龍八)·홍해성(洪海性)·김대선(金大善) 등과 함께 운문주재소로 연행되었다.

이날 취조를 받고 집으로 돌아오는 도중 그는 즉석에서 독립만세운동을 일으킬 것을 동행하는 친구들과 결의하고, 면사무소로 가서 면서기들에게 「대한독립만세」라고 쓴 큰 깃발을 제작하도록 하여 독립기를 들고 이들과 함께 면사무소를 나와 동리를 시위행진하고, 면장인 이영호(李永浩)의 집에서 독립만세를 소리높여 부른 후, 돌아오는 길에 방음동(芳音洞)·오진동(梧津洞)에 들러 또다시 독립만세시위를 전개하였다.

그러나 그는 3월 20일 대구 헌병분대 헌병 3명과 청도 경찰서 서장 이하 4명의 경찰이 출동하여 대대적인 검거를 할 때 그도 결국 체포되었으며, 이해 9월 25일 고등법원에서 징역 1년형을 받고 대구형무소에서 옥고를 치렀다. 출옥 후에도 문명학교 교장 김우곤(金禹坤) 등과 군자금 7백원(圓)을 모금하여 상해 임시정부(上海臨時政府)에 전달하는 등 계속해서 독립운동을 위하여 헌신하였다.

정부에서는 고인의 공훈을 기리어 1990년에 건국훈장 애족장(1968년 대통령표창)을 수여하였다.

<참고문헌>
  • 고등경찰요사 33면
  • 한국독립사(김승학) 하권 119면
  • 독립운동사(국가보훈처) 3권 445·446·447면
  • 독립운동사자료집(국가보훈처) 5권 1437∼1443면
  • facebook
  • twitter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