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훈전자사료관

통합검색

독립유공자의
후손
을 찾습니다.

독립유공자 명단보기
전체메뉴

유공자정보

유공자정보
관리번호 7680
액자프레임
NO PHOTO
성명
한자 金球應
이명 없음 성별
생년월일
사망년월일
본적
주소

공적정보

공적정보
운동계열 3.1운동 수록정보 독립유공자공훈록 3권(1987년 발간)
포상년도 1991 훈격 애국장
공훈록

1919년 4월 1일 홍일선(洪鎰善)·김교선(金敎善)·한동규(韓東奎)·이순구(李旬求)·조인원(趙仁元)·유관순(柳寬順) 등이 갈전면(葛田面) 아우내(竝川) 장날을 기하여 일으킨 독립만세시위에 참가하였다.

이날 오후 1시경 조인원이 태극기와 『대한독립』이라고 쓴 큰 깃발을 세우고 독립선언서를 낭독한 후 대한독립만세를 선창하자, 3천여명의 시위군중이 일제히 대한독립만세를 연호하니, 아우내 장터는 만세소리로 가득찼다.

시위군중이 계속 독립만세를 부르며 태극기를 흔들고 일본 헌병주재소로 접근하자, 시위군중의 기세에 놀란 일본 군경들이 주재소에서 기총을 난사하고, 또 천안에서 불러들인 헌병과 수비대까지 가세되어 무자비하게 총검을 휘둘러대며, 계속 발포하여 유관순의 아버지 유중권(柳重權) 등 19명이 현장에서 순국하고 30명 이상이 부상하는 일대 참사가 일어났다. 이날 그도 적의 흉탄에 맞아 쓰러졌는데, 일본 헌병은 잔인하게도 다시 머리에 대고 총을 쏘아 죽였고, 이 소식을 듣고 달려와서 아들의 시체를 안고 통곡하던 어머니 최정철(崔貞徹) 마저도 잔악무도하게 창칼로 찔러 순국케 하는 만행을 서슴지 않았다.

정부에서는 고인의 공훈을 기리어 1991년에 건국훈장 애국장(1977년 대통령표창)을 추서하였다.

<참고문헌>
  • 독립운동사(국가보훈처) 3권 123면
  • 한국독립운동사(문일민) 159·173·426·444·458면
  • 한국독립사(김승학) 하권 106·125면
  • facebook
  • twitter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